세계 최대 전기차 레이싱 축제 ‘포뮬러E’, 서울 도심을 달린다

세계 최대 전기차 레이싱 축제 ‘포뮬러E’, 서울 도심을 달린다
세계 최대 전기차 레이싱 대회인 포뮬러E가 오는 8월 13일-14일 서울서 열린다

세계 최대 전기차 레이싱 대회인 포뮬러E가 오는 8월 13일-14일 서울서 열린다

세계 최대 전기차 레이싱 대회인 포뮬러E가 오는 8월 13일-14일 서울서 열린다

세계 최대 전기차 레이싱 대회인 포뮬러E가 오는 8월 13일-14일 서울서 열린다

세계 최대의 전기자동차 월드 레이싱 이벤트인 ‘ABB 2021/22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의 파이널 레이싱이 오는 8월 13일과 14일 서울 잠실운동장 일대에서 열린다.

전기차의 ‘F1′(포뮬러원, 세계 최대 카레이싱대회)으로 불리는 ‘포뮬러E’가 한국에서 열리는 건 처음으로 서울시가 주최하는 ‘서울 페스타 2022′와 함께 다양한 이벤트로 개최된다. 서울 페스타 2022에는 세계 최대 수준의 ‘포켓몬 그랜드 퍼레이드’를 비롯해, 국내외 저명 DJ들과 프로듀서들이 오는 음악 축제 ‘월드 DJ 페스티벌’이 함께 열린다.

포뮬러E는 전기차로만 경주를 하기 때문에 소음이 거의 없고, 배출 가스도 없어 도심 속에서 펼쳐진다. 전용 트랙에서만 가능한 ‘포뮬러원(F1)’이나 험난한 시골 도로를 달리는 WRC(월드랠리챔피언십) 같은 대회와 다르다. 오는 8월 전기차 22대가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과 그 일대의 2.6㎞ 구간을 ‘45분+1바퀴(45분 동안 주행 랠리를 가진 후, 마지막 1바퀴를 주행)’를 도는 경주를 펼치는 이유다. 22명의 드라이버가 경주에 참가하며, 시민들은 대로변 또는 주 경기장 6만석에서 시속 230㎞까지 달리는 전기차를 직접 눈으로 즐길 수 있다.

세계 최대 전기차 레이싱 대회인 포뮬러E가 오는 8월 13일-14일 서울서 열린다

세계 최대 전기차 레이싱 대회인 포뮬러E가 오는 8월 13일-14일 서울서 열린다

코로나19로 인해 일부 일정이 연기되거나 취소된 가운데, 2020년 개최 일정이 연기되었던 서울 레이싱이 대한민국의 광복절 연휴에 잠실운동장 일대에서 개최된다. 전기자동차 드라이버들은 이번 서울 레이싱은 처음 접하는 코스로 유불리를 가늠할 수 없는 상태로 진행된다.

행사 관계자는 “한국에서 배터리 전기 자동차는 (전체 자동차 시장에서) 상대적으로 작은 것이 현실이다. 이는 부분적으로 자국 산업이 한 때 모델 개발에 뒤처졌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제 빠르게 변화해 나가고 있다.”고 밝히고, “서울의 거리에 매끄럽고 조용한 포뮬러 E 자동차의 존재는 한국 레이싱 팬들에게도 깊은 인상을 남길 것”이라고 기대했다.

SEMIKRON WindPower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Loading…
HelloMobile 900

(광고) 헬로모바일 유심 요금제 가입 이벤트

Loading…
Loading…
Loading…

뉴스 모음

Loading…
Loading…

시장 및 솔루션 분석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