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렉스, 자율주행 자동차의 V2X (Vehicle-to-everything) 통신 설계 솔루션 출시

글로벌 전자 솔루션 제공업체인 한국몰렉스(대표: 이재훈)가 미래의 지능형 자동차 개발을 위한 혁신적인 아키텍처 설계를 출시했다. 이 솔루션은 차세대 V2X (Vehicle-to-everything) 통신을 가능하게 하는 설계로서 OEM들이 자율 주행 자동차 분야에서 직면한 커넥티비티 문제 뿐 아니라 시뮬레이션 기술의 개발, 안전 테스트 및 각종 규정 준수 사항들을 해결해준다.

몰렉스가 V2X통신의 커넥티비티 분야에서 이미 업계의 선도적인 위치를 점하고 있음을 언급한 차량 안테나ㆍ커넥티드 차량 솔루션 제품 개발 담당 이사인 빌 쿠키 (Bill Cooke)는 “당사의 솔루션은 커넥티드 차량에 중요한 클라우드와의 끊김 없는 통신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세계 유수의 모든 글로벌 차량 브랜드에 각종 전자 솔루션들을 제공하고 있는 몰렉스의 안테나 설계는 자동차 커넥티비티 관련 제품 뿐 아니라 V2X 커뮤니케이션 시스템의 개발에 필수적이다.

각종 데이터 대역을 필요로 하는 자동차 산업에서 증가하는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서는 자동차 안테나의 역할이 매우 중요해지는 추세이다. 최근 강화된 몰렉스의 솔루션은 점점 많아지는 통신 인프라와 네트워크에 부합하는 자율 주행 차량을 가능하게 한다.

V2X, V2V차량통신에 관한 협의체(Tackling Connectivity Challenges of V2X, V2V Communication) 의 일원이기도 한 몰렉스는 안전 서비스 이외의 분야에서도 현재 미 사용중인 지능형 교통서비스를 위한 5.9GHz 대역의 안전한 신호 구현 방법에 대해 살피고 나아가 자동차 산업이 어떻게 V2X 통신의 표준화를 구현하는데 협업할 지에 역량을 모으고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Loading…
Loading…
Loading…

뉴스 모음

Loading…

시장 및 솔루션 분석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