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심, IoT 디바이스용 SIMO PMIC 출시

고성능 소형 애플리케이션 위한 혁신적 SIMO 전력 관리 아키텍처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대표 최헌정, www.maximintegrated.co.kr)가 배터리 수명을 늘려주는 초소형 저전력 전력관리반도체(PMIC) 6종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IoT 디바이스용 SIMO PMIC

IoT 디바이스용 SIMO PMIC

새로 출시된 맥심 PMIC의 독특한 제어 아키텍처는 하나의 인덕터가 여러 독립 출력용 필수 에너지 저장 장치로 사용될 수 있게 지원한다. 이를 통해 설계자는 설계 시 부피가 큰 인덕터 수를 줄여 효율성을 높이고 폼 팩터와 열 방출을 줄일 수 있다. 맥심 PMIC의 낮은 대기 전류는 배터리 수명 연장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전력 레일은 이 솔루션의 고유한 벅 부스트(buck-boost) 모드로 배터리 범위 전체에서 동작한다.

MAX17270, MAX77278, MAX77640/MAX77641, MAX77680/MAX77681 PMIC는 웨어러블(wearable), 히어러블(hearable), 센서, 스마트 홈 자동화 허브, 사물인터넷(IoT) 디바이스 등 크기를 고려해야 하는 제품을 위해 전력 관리 풋프린트(footprint)를 최대 50%까지 줄여준다. 맥심의 신규 PMIC는 경쟁사 제품과 비교해 전체 시스템 효율을 9% 향상시키고 피부와 접촉하는 웨어러블 제품의 중요 고려사항인 열 방출을 낮춘다.

소비자에게 보다 완전한 전자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설계자는 폼 팩터와 열 방출을 줄이고, 효율성 및 배터리 수명을 높이는 노력을 기울인다. 작은 솔루션에 많은 기능, 낮은 온도 임계치, 더 작은 크기를 갖춘 배터리를 제공하는 일은 매우 어렵다. 맥심은 단일 인덕터 멀티 출력(SIMO) PMIC 포트폴리오를 확장함으로써 MAX77650과 MAX77651이 제공했던 소형 사이즈 및 효율성을 계속 유지하도록 지원한다.

카시 고팔란(Karthi Gopalan)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모바일 전력 사업부 관리 이사는 “웨어러블 디바이스는 피부와 접촉하기 때문에 설계자는 프로세서, 고품질 오디오, 근거리 통신(NFC), 무선 연결, 다중 센서를 추가하면서도 배터리 수명을 보존하고 열 방출을 조절해야 한다”며 “맥심은 새로운 SIMO PMIC로 광범위한 차세대 저전력 설계를 위해 원 스톱 전력 관리 솔루션의 전통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Loading…
Loading…
Loading…

뉴스 모음

Loading…

시장 및 솔루션 분석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