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Power >> 슈나이더 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소프트웨어 솔루션’, 자산관리와 운영효율성 잡는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소프트웨어 솔루션’, 자산관리와 운영효율성 잡는다

공장 생산성 향상에 기여하는 ‘EcoStruxure Maintenance Advisor’와 자산 상태 실시간 모니터를 돕는 ‘EcoStruxure Condition Advisor’의 결합

 

슈나이더 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소프트웨어 솔루션’ 출시
Oil refinery control room screen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대표 김경록)은 공장 플랜트의 실질적인 수익성을 갖춘 자산관리와 그 운영 신뢰성을 위한 새로운 ‘에코스트럭처(EcoStruxure)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에코스트럭처 소프트웨어 솔루션’은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아키텍처와 플랫폼 등 강력한 산업용 사물인터넷(IIoT; Industrial IoT)) 기술이 통합됐다. 실제 산업 현장에서 효율성뿐만 아니라 자산 및 운영의 신뢰성과 수익성을 실시간으로 제어하고 개선할 수 있도록 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는 시스템 아키텍처이자 플랫폼으로 IoT를 지원하며 개방적이고 상호운용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커넥티드 제품, 엣지 컨트롤 그리고 앱, 분석, 서비스 전반에서 ’Innovation at Every Level’을 제공한다. 에코스트럭처 아키텍처는 확장 가능한 설계와 연결된 시스템의 운영을 지원하며 모든 단계에 최상의 사이버 보안을 구현한다.

EcoStruxure Condition Advisor가 탑재된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새로운 EcoStruxure Maintenance Advisor 소프트웨어는 운영과 유지보수 간의 격차를 줄여준다. 에코스트럭처 Foxboro DCS 및 Hybrid DCS, 지능형 필드 장치, 인버터, 기타 다양한 자동화 자산을 비롯한 공장 전체 자산에 대한 미연의 사고를 방지하는 유지보수와 의사 결정 서비스를 지원한다. 이 솔루션은 비정상적인 운영에 대한 데이터를 조기에 제공하여 산업 인력이 유지보수 및 운영에 있어서, 더 스마트하고 구체적이며 사전 예방적인 의사 결정을 내리고 운영 신뢰성과 수익성을 개선할 수 있게 한다. 또한 모바일 기능을 갖춘 장치를 통해 공장 내 어디에서나 새로운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다.

LNS 리서치의 사장 겸 수석 분석가인 맷 리틀필드(Matt Littlefield)는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플랫폼과 도구 등 새롭게 부상하는 IIoT 기술은 엔드유저가 생산 공정 전반에서 원하는 가치를 얻을 수 있도록 지원 한다. Maintenance Advisor, Condition Advisor, 그 외 슈나이더 일렉트릭 제품은 차세대 기술을 대표한다. 직원들은 이러한 기술을 활용하여 실제 재무 제약에 따라 운영 성과를 관리하고 최적화함으로써 노후되고 신뢰성이 떨어지는 자산 기반에서도 더 높은 수익을 안전하게 달성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단일 통합 대시보드를 통해 제공되는 EcoStruxure Maintenance Advisor는 공장 전반의 자산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여 비정상적인 운영을 감지한다. 그런 다음 비정상 상태의 잠재적인 원인과 권장 수정 조치와 함께, 상황에 맞는 실용적이고 이해하기 쉬운 경보를 자동으로 제공한다.

OPC DA(OPC Data Access)를 위한 새로운 EcoStruxure Condition Advisor는 지능형 전자 장치, 모터 스타터, 인버터 등의 모든 OPC DA 자산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한다. 이는 Fieldbus Foundation, HART, Profibus 공정 계기의 상태를 모니터링하는 기존 Condition Advisor를 보완한 새로운 기능이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공정 자동화 관리 부문 부사장인 호세 보노모(Jose Bonomo)는 ”슈나이더 일렉트릭 솔루션은 잠재적인 문제를 정확하게 감지하고 보고하여 오류가 발생하기 전에 시정 조치를 권고함으로써 공장 안전성, 자산 신뢰성, 공정 효율성을 향상시킨다. 경영진은 이를 통해 손익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업계 최초로 이러한 기능을 단일 솔루션으로 출시함으로써 고객이 조직의 효율성을 높이고 처리량을 대폭 증대시킬 수 있으며, 솔루션 구현 후 3개월 이내에 실질적인 ROI 향상을 실현하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고객에게 타사 제어 시스템과 연동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광범위한 공장 자동화 자산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진단할 수 있게 한다. 이에 따라 운영 가동 시간을 극대화하고 운영 비용과 유지보수 비용을 최소화하여 인력에 대한 안전성을 개선할 수 있게 한다. 또한 명확하고, 간결한 경보를 제공하며, 발생한 상황에 대한 대응책과 자산상태를 명확하게 제공함으로써 대응시간을 최소화 한다.

호세 보노모는 ”우리는 고객이 사용하는 제어 시스템의 유형에 관계없이 최상의 보완성과 가치를 얻을 수 있도록 전략적으로 발전시켰다. EcoStruxure Maintenance Advisor와 EcoStruxure Condition Advisor는 설비투자비와 ROI, 자산 수익을 개선할 뿐만 아니라 고객의 운영 신뢰성과 수익성을 실질적으로 향상시켜 준다. 따라서 현장에서 예고없이 발생한 가동 중단상황과 사고를 최소화할 수 있으며 더 크게는 이러한 문제를 원천봉쇄 할 수 있게 한다. 솔루션을 올바르게 적용한다면 공정 자동화를 비즈니스 수익 창출 엔진으로 변환할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