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인사이드 3D프린팅 국제 컨퍼런스… 6월 28일 개최

2016 인사이트 3D 프린팅 컨퍼런스 전경(사진. 사무국)

세계 최고 권위의 글로벌 3D프린팅 분야 최신 트렌드를 만나볼 수 있는 2017 인사이드 3D프린팅 컨퍼런스&엑스포(이하 ‘인사이드 3D프린팅’)가 오는 6월 28일부터 사흘동안 고양 킨텍스 전시장에서 개최된다. 아이씨엔이 미디어 스폰서로 참여하는 올해 인사이드 3D프린팅 컨퍼런스의 주요 키워드는 ‘메탈 프린팅’, ‘디지털 제조’, ‘산업 간 융합’으로 요약된다. 국제적인 3D 프린팅 전문가들과 기업 솔루션들이 대거 소개될 예정이다. 행사 첫 기조연설은 스트라타시스의 아태 지역 총괄자인 오메르 크리거(Omer Krieger) 회장이 맡는다. ‘3D프린팅 시장 트렌드 및 미래 전망’이라는 주제의 동 세션에서는 세계 3D프린팅 산업 및 시장 규모, 커뮤니티의 잠재력 등 세계 1위 기업의 통찰력과 글로벌 마케팅 전략을 엿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첫째날 주요 연사로는 세계 1위 업무용 소프트웨어 기업 SAP의 스티븐 킴(Steven Kim) 이사를 꼽을 수 있다. ‘제조업, 물류 운송업계의 게임 체인저’라는 주제의 발표에서는 왜 소프트웨어 기업이 3D프린팅 산업에 진출했는지,

[리포트] 산업인터넷이 소비자인터넷 가치의 2배로 성장한다

산업인터넷(Industrial Internet)이 제조와 서비스의 경계를 완전히 허물고, 향후 10년내에 산업인터넷은 소비자인터넷의 가치보다 2배 이상으로 성장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산업인터넷은 세계 경제를 완전히 탈바꿈시킬 전망이다. 제조와 서비스를 구분하던 기존의 경계가 없어지고 있다는 분석도 뒤따른다. 이미 기업들은 고객에게 제공할 가치에 대해 재고하고 있다. GE는 최근 발표한 ‘산업의 시대’ 리포트에서, 그들(제조업)이 제공하는 것은 더 이상 “제품 자체가 아니라 ‘서비스’로서의 효율성과 생산성”이라고까지 정의한다. [‘산업의 미래’ 리포트 다운로드 받기 http://goo.gl/mn84O5] 제조가 이제는 고객에 대한 서비스의 과정에서 고객에 대한 상호 피드백 속에서 스마트한 제조로 성장해 나간다는 의미를 제시한 것이다. 여기서 가장 중요한 것이 “서비스로서의 효율성과 생산성”인 것이다. 이제 제조와 판매 및 서비스를 떼어놓고 바라볼 것이 아니라, 하나의 공통된 프로세스속에서 바라봐야 한다는 의미이다.   이번 리포트의 저자이기도 한 마르코 아눈지아타(Marco Annunziata) GE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이미 지난해 7월 서울에서 열린 ‘GE 이노베이션

LS전선 부스덕트, 독일 지멘스에 공급한다

LS전선(대표 구자은)은 독일 지멘스와 러시아 야말(Yamal) 프로젝트의 400만 달러 규모의 부스덕트(Bus Duct)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LS전선(대표 구자은)은 독일 지멘스와 러시아 야말(Yamal) 프로젝트의 400만 달러 규모의 부스덕트(Bus Duct)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부스덕트는 직사각형 모양의 도체 구조물을 조립식으로 길게 연결하여 초고층 빌딩과 아파트, 공장 등 대용량의 전력이 필요한 건물에서 전선 대신 사용된다. 야말 프로젝트는 러시아 가스기업인 노바텍(Novatek)과 프랑스 정유기업인 토탈(Total SA), 중국석유천연가스공사(CNP) 등이 2천억 달러를 투자, 시베리아 야말 반도에서 천연가스를 채취하는 프로젝트이다. 지난 해 지멘스(SIEMENS)가 전기 제품 공급권을 따냈다. 지멘스가 부스덕트 제품에 대한 입찰을 실시, LS전선이 미국과 유럽 경쟁사들을 제치고 제품을 공급하게 됐다. 일반 부스덕트의 내한 온도는 영하 15도이다. LS전선은 혹한 지역 진출을 위해 영하 55도에서도 견딜 수 있도록 성능을 개선하였다. 또한 시추설비용으로 특화, 습기와 오일 성분에 대한 내구력을 강화한 제품으로 국내에서는 LS전선만이 유일하게 생산하고 있다. 연간 2조 원 규모로 추정되는 세계 시장은 미국의 GE, 프랑스 슈나이더(Schneider)

GE, 카메론 압축기사업부 5.5억 달러에 인수

GE가 5억 5천만 달러에 오일 및 가스 장비업체 카메론인터내셔널의 왕복동식 압축기 사업부를 인수한다고 밝혔다.GE는 이번 인수를 통해 압축기 기술을 추가하고, GE 오일&가스 산하 다운스트림 테크놀로지 솔루션즈 사업부에 카메론 사업부를 통합할 계획이다.로렌조 시모넬리(Lorenzo Simonelli) GE 오일&가스부문 CEO는 "우리의 증가하는 전략 포커스와 낙관적인 오일, 가스 섹터와 함께 카메론의 압축기 사업부는 고객에게 높은 품질의 자원을 제공하는 것으로 우리의 적용 실적을 더욱 가속화시켜주는 역할을 할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GE 오일&가스 부문은 GE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사업부문으로 지난 1994년 10억 달러에도 미치지 못했던 매출이 최근에는 200억 달러에 육박하고 있다. 최근 3년간 평균 16%의 고성장을 구가중이다.미국 휴스턴에 본사를 둔 카메론 압축기사업부는 전세계 20개국에 직원 900명, 매출 3억 5천만 달러(12년 기준)를 보이고 있다. 한편, GE는 또한 헬스케어 소프트웨어 전문업체인 API헬스케어를 인수하여, GE헬스케어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고] 2013년: 에너지 혁명은 부흥할까 쇠퇴할까?

그린피스 - 기후변화를 멈추기 위한 파리협정이 발효됩니다.

글: 스벤 테스케(Sven Teske) 재생가능에너지 전문가 / 그린피스 국제본부 전세계 많은 에너지 전문가들에게 새해는 이번 주 아부다비(Abu Dhabi)에서 열리는 세계 미래에너지정상회의(World Future Energy Summit)와 함께 시작됩니다. 올해 회의에서는 재생가능에너지에 관한 두개의 정치적 컨퍼런스인 국제재생에너지기구(Assembly of the International Renewable Energy Agency) 총회와 아부다비 국제재생에너지회담(ADIREC, Abu Dhabi International Renewable Energy Conference)이 함께 열립니다. 정말 흥미로울 것 같습니다. ADIREC는 알려진 바대로 2004년 독일에서 시작된 고위급 정치회담을 이어갈 것입니다. 이 두 회의는 자발적인 협력, 약조 및 네트워킹을 기반으로 하며, 행동을 고무시키고 2004년부터 시작된 깨끗한 에너지를 향한 경쟁구도에 탄력을 주고있습니다. 저는 이 회의들이 강력한 정치적, 기업가적 리더십이 필요한 올 해에도 유사한 결과를 도출해내기를 기대합니다. 재생가능에너지 시장은 이제 가장 중요한 단계로 접어들었습니다. 이는 주류 기술로 인정받기 시작한 태양광 발전(PV)과 육상풍력발전에 특히나 적용되는 사실입니다. 지난 2~3년 간 전력시장가격은 극적으로 감소했고 태양광 및

GE To Buy Lineage Power, Makers Of Green Data Center Equipment

GE has announced it has signed an agreement to acquire privately-held Lineage Power Holdings, Inc., from The Gores Group, LLC. Lineage Power is a leading global provider of high-efficiency power conversion infrastructure technology and services for the telecommunications and datacenter industries. The deal will open the door for GE Energy technology to be deployed in the $20 billion per year power conversion space, where the demand for reliable, high-quality power is driven by the growth in cloud computing and mobile internet voice, video and data applications. Lineage Power had revenues of approximately $450 million in 2010. The transaction is valued at approximately $520 million or eight times enterprise value on 2011 EBITDA basis. The deal is expected to close in the fir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