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언, 2017 지능형모형차 경진대회 후원

infineon logo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ADAS 반도체 시장의 선두주자 인피니언 테크놀로지스(코리아 대표이사 이승수)는 한양대학교 미래자동차연구소와 미래자동차공학과가 주관하는 지능형모형차 경진대회를 공식 후원한다. 2017 지능형모형차 경진대회는 7월 13일, 한양대학교 올림픽체육관에서 개최되며, 전국 50여개 대학, 100개 팀, 450여명의 대학생들이 참가한다. 참가 대학생들은 인피니언의 32비트 멀티코어 마이크로컨트롤러유닛(MCU) AURIX™와 모터 구동 IC로 구성된 보드를 사용해 주변 환경 인지, 제어 알고리즘 설계, 모터 제어 기술을 적용하여 경진대회에 출전할 모형차를 직접 제작하였다. 경진대회는 전체 참가팀을 두 개의 그룹으로 나누어 트랙을 완주하고, 여기서 상위 20개 팀을 선정해 본선을 치루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본선 참가팀의 순위는 주행 기록 뿐만 아니라 미래 자동차 기술인 ‘차선 유지 제어(Lane Keeping Control)’, ‘속도 제한 구간(Speed Control Zone) 주행’, ‘자율 비상 제동(Autonomous Emergency Braking)’, ‘장애물 회피(Obstacle Avoidance)’ 등의 미션 수행 결과를 종합하여 결정하게 된다. 여기에 2017경진대회에는 1차선, 2차선을

온세미컨덕터, 유럽 센서 융합 설계 센터 설립하고 자율주행 기술 강화

ADAS (포토. 르노 자동차)

차세대 자율 주행 솔루션 분야의 선두 주자임을 입증 온세미컨덕터가 새로운 센서 융합 설계 센터를 유럽에 설립한다고 발표했다. 이 팀은 120년 이상 디지털 및 아날로그 분야에서 축적한 실리콘 설계 경험을 가지고 기술 혁신에 매진하게 된다. 유럽 센터는 그 동안 온세미컨덕터가 자율 주행 시스템용 이미징 및 비디오 신호 처리 분야에서 쌓아온 기술 경험을 바탕으로 자동차 ADAS 및 영상 애플리케이션에 적용될 이미지 센서 개발에 적극 나서게 될 전망이다. 온세미컨덕터 이미지 센서 그룹 자동차 솔루션 부서의 부사장 겸 총괄 매니저 로스 자투 (Ross Jatou)는 “자동차 이미지 센서 시장은 ADAS 및 영상 시스템을 비롯해 및 운전자 모니터링, e-미러, 360도 센싱과 같은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에 점점 더 많이 채택되면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새로운 설계 센터를 통해 당사는 기존의 설계 역량이 강화되어 업계에서의 리더십을 발휘함으로써 이 신흥 분야의 솔루션을

(피플) 산업용 사물인터넷(IIoT), 자율자동차가 2017년 반도체 업계 화두

프릿 시비아 (Preet Sibia), 온세미컨덕터 마켓팅 수석 디렉터

프릿 시비아 (Preet Sibia), 온세미컨덕터 마켓팅 수석 디렉터 온세미컨덕터의 프릿 시비아 마켓팅 수석 디렉터가 온세미컨덕터의 2016년 반도체 산업 리뷰 및 2017년 반도체 산업 전망에 대해 글을 보내왔다. 이에 질의 응답 형식으로 온세미컨덕터가 바라본 반도체 산업의 2016년 리뷰와 2017년 전망을 정리한다.   Q: 2016년 한 해에 걸쳐 전반적으로 반도체 및 전자 산업이 어땠다고 보는가? 인수합병의 건수도 계속 기록을 깨면서 지속적으로 증가해오고 있다. 이런 인수 작업들이 전체 반도체 산업에 어떤 영향을 끼쳤는가? 2016년에 반도체 산업은 또한 글로벌 거시 경제의 역풍을 마주했다.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경제시장인 중국의 경우 GDP가 6.7% 성장한 것이 좋은 예이다. 미국은 올해 2% 이하의 GDP 성장률을 보였으나 다른 세계 경제는 2016년 GDP 성장률이 전년 대비 비교적 평탄했다. 4분기에 큰 변화가 없다고 가정한다면 3년 연속 세계 GDP 성장률은 3%선을 약간 밑돌게 될 것으로

HELLA, NXP 레이더 시스템 기반 오토모티브 컴팩트레이더 센서 개발

NXP반도체는 헬라(HELLA)가 NXP의 매우 혁신적인 RFCMOS 레이더 시스템을 기반으로 컴팩트레이더 센서(CompactRadar Sensor)를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이 센서는 매우 강력한 전천후 레이더 기반 시스템은 차량 내 다양한 안전 및 편리함을 구현하는 중요한 방식으로서 높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자동 주행 차량 설계에 널리 보급되고 있는 레이더 기술은 자동차가 안정적으로 환경을 감지할 수 있다. 헬라가 개발한 컴팩트레이더 센서에서 핵심인 NXP의 RFCMOS 공정 기술 기반 77 GHz 레이더 시스템 칩은 획기적인 성능과 컴팩트한 외형을 제공한다. 혁신적인 시스템 아키텍처와 초고집적도를 통해 전체 헬라 컴팩트레이더 센서는 성냥곽 정도의 크기이다. 초고성능을 제공하는 이 센서는 차량 내외부 모두 통합할 수 있는 많은 새로운 옵션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제스처 인식은 물론, 차량 외부 주변 환경에 대한 360도 감지 기능이 포함되어 있다. 360도 감지 기능은 자동 주차를 위한 필수 기능으로서, 표준

MOST 포럼 2016, 엔트리 레벨용 MOST150 동축 물리 계층 확장 발표

most 150

자동차 멀티미디어 네트워크 표준 MOST(Media Oriented Systems Transport)를 확산시키기 위한 표준화 단체인 MOST® 협회는 2016년 4월 19일 독일 슈투트가르트/에슬링겐에서 개최되는 MOST 포럼에서 동축 물리 계층을 활용한 오디오 믹서 데모를 발표할 예정이다. MOST 협회의 기술 코디네이터인 볼프강 보트(Wolfgang Bott) 박사는 “데모를 통해서 엔트리 레벨 시스템을 위한 MOST150의 확장을 시연할 예정이다.”면서 “이 오디오 데모는 MOST150 동축 기반의 물리 계층을 지원하며 여러 개의 마이크와 앰프를 포함하고 있다. 따라서 우리는 MOST가 가청 지연(audible latency) 없이 다중 오디오 스트림을 처리할 수 있음을 보여줄 것이다.”고 설명했다. 이 데모 설정은 하이엔드 5.1 서라운드 사운드를 지원한다. 이것은 USB 애플리케이션 인터페이스를 구현한다. 다른 모든 노드들은 원격으로 제어되며 원격 I2C를 통해 설정할 수 있다. 이러한 중앙 접근법(central approach)은 소프트웨어 개발을 단순화한다. 또 다른 이점은 전체 네트워크에서 단지 한 개의 마이크로컨트롤러 만을 사용하므로

TI, 민감한 자동차 전원공급장치용 DC/DC 컨트롤러 IC 출시

LM5140-Q1 컨트롤러

2.2MHz의 낮은 정지전류 벅 컨버터로서 민감한 오토모티브 전원 공급장치 시스템에서 시스템 잡음 및 공간 감소 TI 코리아는(대표이사 켄트 전)는 오토모티브 인포테인먼트 및 하이엔드 클러스터 전원 공급장치 시스템과 같은 고전압 DC/DC 스텝다운 애플리케이션의 EMI(electromagnetic interference)와 고주파 잡음을 크게 줄일 수 있는 고유 기능을 통합한 2.2MHz의 듀얼 채널 동기식 벅 컨버터 IC 제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LM5140-Q1 컨트롤러는 위상 인터리빙을 사용해 2개의 출력 채널을 제공하며, 웨터블 플랭크 패키징(wettable flank packaging)으로 제공되어 제조공정 시간을 단축한다. 또한 TI의 WEBENCH® 오토모티브 디자인 툴을 사용하여 엔지니어들은 오토모티브 설계를 보다 빠르게 시장에 선보일 수 있다.   LM5140-Q1의 주요 기능 및 장점 ·3.8V~65V의 넓은 범위에서 동작하여 12V/24V 납축전지 및 최신 48V 리튬이온 오토모티브 배터리를 사용할 때 스타트-스톱 및 로드덤프(Load Dump) 조건을 처리할 수 있다. ·외부 동기화 기능으로 인해 2.2MHz로 동작하여 스위칭 잡음에 민감한 AM 대역보다

TTTech와 인피니언, 자율 주행 개발 가속화

infineon logo

AUDI의 협력사인 TTTech는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의 다양한 기능을 통합한 중앙 제어 유닛 “zFAS”를 개발하였다. 이 ECU는 다양한 센서 데이터를 융합할 수도 있다. zFAS에 인피니언 테크놀로지스(코리아 대표이사 이승수)의 마이크로컨트롤러를 채택함으로써 컴퓨팅 성능과 안전성에 관한 높은 요구를 충족한다. zFAS는 능동 및 수동 지원 시스템의 빠르게 증가하는 성능 요구를 충족하고자 개발되었다. zFAS를 사용함으로써 혼잡한 도로에서 자동 주행(piloted driving)과 자동주차(piloted parking) 같은 새로운 기능들을 구현할 수 있다. “기능 안전성 (functional safety)”, 커넥티비티, 컴퓨팅 용량에 대한 요구가 한 차원 높아지고 있다. 이것은 갈수록 더 많은 기능을 통합하고 안전성에 필요한 다양한 센서 데이터를 융합하려고 하기 때문이다. 멀티코어 프로세싱 플랫폼 개발자들은 다음의 요구를 충족하고자 하였다: 플랫폼 컨트롤러의 가장 중요한 요소는 TTTech의 확정적 이더넷(Deterministic Ethernet)으로, 이것은 신뢰할 수 있는 실시간 가능 이더넷 백본 솔루션이다. 이 솔루션을 사용함으로써 높은

MOST협회, MOST 포럼 컨퍼런스 일정 확정… 4월 19일

MOST 포럼

자동차 멀티미디어 네트워크 표준 MOST(Media Oriented Systems Transport)를 확산시키기 위한 표준화 단체인 MOST® 협회는 2016년 4월 19일 독일 슈투트가르트/에슬링겐에서 개최되는 제8차 MOST 포럼의 컨퍼런스 프로그램을 공식 발표했다. 컨퍼런스 프리젠테이션에서는 MOST 아키텍처를 CI+(CI Plus)와 오픈소스 플랫폼 리눅스 같은 글로벌 네트워킹 표준에 쉽게 연결하는 방법을 설명한다. 또한 새로운 동축 물리계층을 집중 소개한다. MOST (Media Oriented Systems Transport)는 자동차와 기타 애플리케이션에 최적화된 멀티미디어 네트워킹 기술이다. 이 기술은 단일 전송 매체를 통해 패킷 데이터 및 실시간 제어와 높은 서비스 품질(QoS, Quality of Service)의 오디오/비디오 전송이 가능하다. MOST는 물리계층(PHY, Physical Layers)으로 자동차 환경 요구사항을 만족하는 플라스틱 광섬유(POF, Plastic Optical Fiber), 동축(coax) 기반의 전기적 물리계층(ePHY), 차폐/비차폐 트위스티드 페어(STP/UTP) 구리선을 사용할 수 있다. 현재 MOST는 190개가 넘는 자동차 모델에서 정보 및 엔터테인먼트 장비의 통신 백본으로 활용되고 있다.   MOST 협회의 헨리

NXP 레이더 기술,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도입 가속화

NXP, CMOS 단일칩으로 우표 크기 레이더 센서 구현, 업계 선도의 레이더 포트폴리오 확장 NXP 반도체는 초 고해상도 성능을 7.5 x 7.5mm의 크기로 제공하는 세계 최소형 단일칩 77GHz 레이더 송수신기를 발표했다. NXP는 시큐어 커넥티드 카 기술의 글로벌 선도 업체로, 업계를 선도하는 차량용 레이더 포트폴리오를 한층 더 혁신했다. 새로 출시된 단일칩 77GHz 레이더 송수신기는 초 고해상도 성능을 지니면서, 세계 최소 사이즈인 7.5 x 7.5mm에 불과하다. 레이더는 자동차 주변 환경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수단을 제공해 운전자의 부담을 덜어주는, 향후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의 핵심 기술이다. NXP는 이미 주요 고객사를 대상으로 RFCMOS IC의 작동 가능한 프로토타입을 제공해, 구글의 자율 주행 차량(self-driving car) 프로젝트에서 필드 테스트 중이다. NXP의 칩은 차세대 레이더 센서 어셈블리의 구현을 가능케 한다. 센서들은 우표만한 크기로 차량의 어느 곳에도

[#CES2016] 기아차, 자율주행 기술 대거 선보여

기아차가 2016 CES에서 ‘첨단 자율주행 기술’의 현재와 미래 비전을 제시하며, 2030년 ‘완전 자율주행 시대’ 목표 달성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기아자동차㈜는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가스 컨벤션센터에서 개막한 ‘2016 국제 전자제품 박람회(이하 CES, Consumer Electronics Show)에서 첨단 자율주행 기술을 대거 선보였다. 이와 함께 첨단 자율주행 기술을 아우르는 신규 브랜드 ‘DRIVE WISE(드라이브 와이즈)’를 새롭게 론칭하고, 향후 자율주행 관련 기술 개발 로드맵을 밝혔다.   ◇기아차, 자율주행 기반 첨단 신기술 대거 공개 기아차는 이번 CES에서 자율주행 기술의 핵심이 되는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 기반 신기술을 대거 전시했다. 이번에 선보인 기술들은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LDWS) ▲차선유지 지원 시스템(LKAS)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AEB) 등 현재 주요 양산차에 적용되고 있는 기술부터 ▲고속도로 자율주행 시스템(HAD) ▲혼잡구간 주행지원 시스템(TJA) ▲ 자율주차 및 출차 등 기아차가 향후 양산차 적용을 목표로 개발 중인 선행기술에 이르기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