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에너지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다!

솔라임펄스2가 하와이를 이륙했다

  솔라임펄스2, 화석연료없이 태양에너지만으로 세계 일주 비행 완료 솔라임펄스2(Solar Impulse 2)는 지난 7월 26일 0시 5분에 별도의 연료없이 태양에너지만으로 세계일주 비행을 완수했다. 그러나 이 태양광 비행기의 세계일주는 미래비전에 대한 새로운 시작에 불과했다.   솔라임펄스2는 지난 7월 26일 0시 5분(현지시각으로는 4시 05분)에 별도의 연료없이 태양에너지만으로 세계일주 비행을 완수했다. 2015년 3월 9일 아부다비를 출발한 이 태양광 비행기 솔라임펄스2는 1년 6개월만에 마지막 경유지 이집트 카이로를 이륙해 이틀만에 아랍에미레이트 아부다비로 돌아왔다.   미래 기술에 대한 도전과 응전 솔라 임펄스 2의 날개와 몸통에는 1만 7000여 개의 태양전지가 부착돼 있다. 이 태양전지는 태양열을 전기로 변환시켜 4개의 프로펠러를 구동시킨다. 이 비행기의 양쪽 날개 폭은 72m로 보잉 747보다 4m 정도 길다. 하지만 탄소섬유로 동체를 만들어 무게는 대형 승용차 수준인 2.3톤에 불과하다. 2003년부터 솔라임펄스 프로젝트에 들어간 전체 비용은 1억 7천만 달러로 추산된다. 솔라 임펄스2의 세계일주는 말

솔라임펄스2, 태양에너지의 새로운 힘을 증명하다… 재생에너지가 미래다

솔라임펄스 2

#Future is CLEAN #Further without Fuel 미래의 크린 에너지, 태양만으로 에너지를 만들어 세계 일주 비행을 완료한 솔라임펄스2(Solar Impulse 2)!. 솔라임펄스2(Solar Impulse)는 지난 7월 26일 0시 5분(현지시각으로는 4시 05분)에 별도의 연료없이 태양에너지만으로 세계일주 비행을 완수했다. 2015년 3월 9일 아부다비를 출발한 이 태양광 비행기 솔라임펄스2는 1년 6개월만에 마지막 경유지 이집트 카이로를 이륙해 이틀만에 아랍에미레이트 아부다비로 돌아왔다. 중국에서 태평양을 건너 하와이로 향하던 중, 기상 악화로 일본 나고야로 회항하고… 나고야(1달간 수리)에서 하와이까지의 최장기 비행을 안전하게 마치긴 했으나, 배터리 손상으로 인해 다음 일정을 연기해야만 했다. 2015년 7월 3일 하와이 호눌루루에 도착한 이후, 고고도에서의 급격한 온도 변화와 장시간 비행에 따른 과열로 인한 배터리 손상에 대한 추가 연구를 진행 안정성을 확보하는데 10개월이 소요됐다. 솔라임펄스2는 지난 2016년 4월 21일 드뎌 하와이를 출발해 샌프란시스코를 향해 다시 이륙했다. 이후 미국 본토를 순회하고 뉴욕에서 대서양을 건너 스페인으로 날아갔다.

ABB, 태양광 비행기 세계일주 지원

쏠라 임펄스와 기술 제휴 – 2015년 태양광만으로 비행하는 비행기 선 보일 것   선도적인 전력 및 자동화 기술 그룹 ABB는 2015 년 태양광 비행기로 세계 일주를 시도하는 베르트랑 피카르와 안드레 보스버그를 지원한다고 발표했다.   유럽, 지중해와 미국 전역에 걸친 기록갱신과 더불어, 솔라 임펄스의 노력과 함께 전세계가 태양광 비행기로 야간 첫 비행을 성공한 베르트랑 피카르와 안드레 보스버그에게 주목하게 되었다. 이들은 청정에너지 기술의 무한한 잠재성을 입증하고, 불가능을 실현하는 개척정신을 보여주었다.   이제 솔라 임펄스 팀은 오직 태양 에너지만으로 구동하는 비행기로 세계를 일주하기 위한 최고의 기술 도전을 준비 중이다. 2015년 세계일주비행을 위한 새로운 비행기가 4월9일 그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솔라 임펄스의 스위스 개척자 베르트랑 피카르 (Bertrand Piccard, 회장)와 안드레 보스버그 (André Borschberg , CEO)는 공동설립자이다. 특히 주목되는 것은 두 사람 모두 조종사 출신이다. 따라서 이러한 무동력(재생에너지) 세계 비행 투어 프로젝트가 추진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