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플러스 2016 전시회 개막… 스마트그리드 배터리 신기술 경연

에너지플러스2016 전시회 기아차

스마트그리드, 배터리, 전기기기 등 국내 에너지산업의 미래기술과 신제품을 함께 확인할 수 있는 전시회가 열렸다. [에너지플러스 2016 중앙앞에 자리잡은 기아차+현대자동차 EV차 및 ESS 전시 부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가 주최하는 ’에너지플러스2016’ 전시회가 오늘부터 7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한국전기산업진흥회, 한국전지산업협회, 한국스마트그리드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에너지플러스는 올해 2회째를 맞이했으며 총 810개 전시 공간(전시면적: 1만8,378㎡)이 마련돼 전기기기산업, 배터리산업, 스마트그리드산업의 최신 제품과 기술정보를 종합적으로 관람할 수 있다. 이날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한덕수 기후변화센터 이사장(전 총리), 장세창 한국전기산업진흥회장, 구자균 한국스마트그리드협회장 등 주요인사 13인이 참석한 가운데 코엑스 전시관 B홀에서 개막식이 진행됐으며 분야별 세계유수 전문가를 각각 초대해 현재를 조명하고 미래에 대한 다양한 분석과 견해를 밝힐 국제컨퍼런스도 개최됐다. 이번 에너지플러스 행사에선 우리나라 261개 기업과 해외 30개국 95개 기업이 참가해1,620여종의 제품과 최신기술을 선보일 계획이다. 전기산업대전에선 현대중공업, 효성, 엘에스(LS)산전 등 220개 기업 1,100여개의 발전 및 송배전, 변전설비 및

전자 통신과 데이터 통신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한 400V DC 마이크로그리드 소형 스케일 데모 시스템

전자 통신과 데이터 통신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한 400V DC 마이크로그리드 소형 스케일 데모 시스템

  제목: 전자통신과 데이터 통신에 적합한 400V DC 마이크로 그리드 소형 스케일 데모 시스템   (다운로드 클릭) [다운로드 이벤트 기간이 종료되었습니다]   이 400V DC 전원 공급 에코 시스템의 실시간 데모에서 이전에 개념적으로 설명한 내용의 타당성을 검증한다. 이 데모는 380V DC에서 작동하고, 기존의 기술과 여러 주요 벤더에서 제공하는 구성 요소를 사용한다. 제공된 솔루션은 높은 End to end 효율성을 활용하고, 현장의 배선 비용과 48V DC를 많이 절감한다.   전원 공급 장비의 전원 공급 장치에 바이코의 이퀄라이저 개념을 사용하면 260V – 400V DC의 ETSI EN 300 132-3-1 일반 서비스 전압 범위를 지원할 시 효율성이 감소하지 않는다. “이퀄라이저” 블록을 사용하면 고전압 버스 컨버터를 장비 프런트 엔드 요소로 사용하여 변환 효율성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다.   바이코는 고객이 DC 분산에서 부하 지점까지 전력을 효율적으로 변환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한다. 바이코는 전체 전력 체인에 성능에

이튼, 긴 수명의 슈퍼 커패시터 기반 에너지 저장 모듈 출시

EATON XLR Supercapacitor Module

고전류로 작동하는 거친 환경의 각종 산업, 수송용 애플리케이션에 적합 전원 관리 솔루션 제공업체인 이튼 (www.eaton.com)이 XLR 슈퍼 커패시터 기반 에너지 저장 모듈 제품을 출시했다. 이 모듈은 진동과 충격이 많은 거친 환경에서도 고전압 전류 충전 및 방전 사이클을 자주 전환시킴으로써 시스템이 안정적이고 수명 주기가 길며 유지 보수 없이도 작동하도록 해준다. 배터리보다 안전한 제품인 XLR 모듈은 유지 보수가 필요치 않고, 최장 20년의 수명주기를 제공한다. 에너지 저장에 필요한 총 비용 감소가 가능하다. 주요 애플리케이션으로는 마이크로 그리드 시스템, 디젤 하이브리드 및 전기 버스, 지하철, 카트 및 기차를 비롯, 연료전지로 구동되는 하이브리드 전원 시스템, 항구의 크레인 및 해양 장비, 지게차, 중공업 건설 장비 및 광산 장비 등이다. 제이슨 리(Jason Lee) 이튼(EATON) 전자사업부 제품 매니저는 “슈퍼 커패시터 기반 모듈은 에너지 저장에 사용되는 배터리와 연관된 고비용 및 안전 문제 등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