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국내 최초 비주거시설 ‘제로에너지인증’

포스코, 국내 최초 비주거시설 ‘제로에너지인증’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지원허브, 최신 에너지절약 기술 적용

포스코건설(사장 한찬건)은 자사가 시공한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지원허브’가 비주거시설로는 국내 최초로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은 건축물의 단열성능을 극대화하고 신재생에너지를 활용해 에너지소요량을 최소화한 건축물에 대해 인증해주는 제도이다. 국토교통부와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 주관하고 한국에너지공단이 운영을 맡고 있다.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지원허브 조감도 (이미지. 포스코건설)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지원허브 조감도 (이미지. 포스코건설)

‘판교 제2테크노밸리 기업지원허브’는 지하 2층, 지상 8층 규모의 대형 공공 업무시설로 중소벤처기업부가 입주하는 창업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입주하는 혁신기술존, 문화체육관광부가 입주하는 ICT문화융합존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전체 공사비는 약 1472억 원 규모로 외기 냉방 공조 시스템과 고효율 LED 조명을 적용했고, 단열 성능 강화, 냉방 부하 절감 등 다양한 첨단 기술을 적용했다. 또한 옥상과 아트리움 상부에는 태양광을 설치해 전력을 생산하고, 지열 및 연료전지를 적용해 열원을 공급, 빌딩 에너지관리 시스템(BEMS)으로 전력을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제로에너지 건축물 인증’에 필요한 항목인 △건축물 에너지효율등급 1++등급 △에너지자립률 20%이상 △빌딩에너지관리시스템(BEMS)을 모두 적용해 제로에너지 건축물을 구현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정부의 에너지절감 로드맵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비주거시설 최초로 제로에너지 인증을 획득한 데 큰 의미를 두고 있다. 시공 기술력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시대적 요구인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하고 친환경 선도기업으로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포스코와 공동으로 지난 2013년 인천 송도 연세대 국제캠퍼스 내에 친환경, 에너지 저감형 건축물인 ‘포스코 그린빌딩’을 건설한 바 있다.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Loading…
InterBattery 2018
에너지 플러스 - 인터배터리 2018 전시회. 2018년 10월 10일부터 12일 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Loading…
광저우 배터리 소싱 페어
중국 광저우 배터리 소싱 페어(GBF ASIA 2018)가 8월 16일~18일 광저우 'China Import & Export Fair Complex (Area A)'에서 열린다.
Loading…
SeminarHUB
세미나허브 주최 세미나 일정 안내

뉴스 모음

Loading…

시장 및 솔루션 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