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Industry >> Wiwynn, 인텔 제온 프로세서 기반 48V 서버 플랫폼 선보여

Wiwynn, 인텔 제온 프로세서 기반 48V 서버 플랫폼 선보여

바이코의 업계 수상 제품인 48V Direct-to-PoL (부하단) 솔루션으로 작동하는 Wiwynn의 48V 서버 플랫폼
바이코의 업계 수상 제품인 48V Direct-to-PoL (부하단) 솔루션으로 작동하는 Wiwynn의 48V 서버 플랫폼

바이코의 업계 수상 제품인 48V Direct-to-PoL (부하단) 솔루션으로 작동하는 Wiwynn의 48V 서버 플랫폼

고품질의 컴퓨팅 및 스토리지 제품 데이터 센터용 랙 솔루션 등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 제공 선두업체인 Wiwynn® Corporation이 OCP 서밋 부스 #B3에서 48v 서버 플랫폼-M1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 서버 플랫폼은 총소유 비용 (TCO)을 줄이기 위한 서버 내 48V이용에 대한 증가하는 수요를 해결하는 동시에 새로운 CPU들의 전력 수요를 높이도록 설계되었다. Wiwynn®은 다양한 클래스의 서버와 CPU에 적용되는 48V 전력 기술의 첫 번째 오픈 컴퓨트 프로젝트(OCP, Open Compute Project) 플랫폼을 선보이면서 클라우드 컴퓨팅에서 선두 자리를 지켜오고 있다.

Intel®의 차세대 Xeon® 프로세서 (코드명 Skylake)를 기반으로 하는 Wiwynn®의 M1플랫폼은 기존의 12V 다중 위상 구조와 비교되는 바이코 (지사장 정기천)의 Factorized Power Architecture™를 구현한다. 바이코의 Direct-to-PoL 제품군을 채택한 시스템 설계자들은 중앙 집중식 48V 버스 바(Bus Bar) 를 통해 높은 변환 효율, 높은 전력 밀도 및 낮은 분배 손실 등을 특징으로 하는 친환경 분산 시스템 솔루션을 구현할 수 있다. 바이코의 이 솔루션은 또한 CPU근처의 VR 영역 풋프린트 감소, 우수한 과도응답 특성 및 피크 전력 공급 등 추가적 부가 기능들도 제공한다.

순레이 창(Sunlai Chang) Wiwynn의 부사장 겸 CTO는 “데이터센터 내에 적용되는 48V 기술 채택의 장점들은 이미 작년의 OCP 서밋 2016에서 입증된 바 있다. 바이코 덕분에 당사는 이제 Wiwynn® 서버 플랫폼인 M1에 최신식 48V 기술을 구현함으로써 전력 효율을 높이고 데이터 센터들에 최적의 총소유 비용이라는 장점을 제공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로버트 겐드론(Robert Gendron) 바이코 마케팅 및 비즈니스 개발 부사장은 “당사는 이 혁신적인 48V 기반 서버 설계 솔루션을 제공하게 되어 기술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며 “바이코는 향후에도 당사의 48V direct to CPU 솔루션을 채택해 최적화된 전력 효율로 최상의 총소유 비용을 데이터 센터에 제공하려는 Wiwynn®와 긴밀한 협력 관계를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