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세계 최초 차세대 ‘20나노 8기가비트 모바일 D램’ 양산

삼성전자, 세계 최초 차세대 ‘20나노 8기가비트 모바일 D램’ 양산

삼성전자, 세계 최초 차세대 ‘20나노 8기가비트 모바일 D램’ 양산

samsung_LPDDR4_Dram

20나노 8기가비트(Gb) LPDDR4 기반 4GB 모바일 D램[사진제공: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모바일 D램의 20나노 시대를 본격화한다.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20나노 공정을 적용한 차세대 ‘8기가비트(Gb) LPDDR4(Low Power Double Data Rate 4)’ 모바일 D램을 양산하며 ‘4기가바이트(GB) 모바일D램 시대’를 열었다.

‘20나노 8기가비트 LPDDR4’ 모바일 D램은 1기가바이트 (8Gb = 1GB) 칩 4개로 모바일 D램 최대 용량인 4기가바이트를 구성할 수 있는 제품으로 기존 LPDDR3 제품보다 2배 빠르게 데이터를 처리하면서도 소비전력을 최대 40% 절감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업계 유일하게 20나노 공정을 적용해 서버용, 모바일용 8기가비트 D램을 생산하고 있으며, 향후 20나노 D램 라인업의 생산 비중을 더욱 높여 사업 위상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삼성전자는 오는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5’에서 ‘4기가바이트 LPDDR4 모바일 D램’으로 혁신상을 수상하며, 메모리 업계에서는 유일하게 모바일D램으로 3년 연속 혁신상을 수상함으로써 차별화된 기술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8기가비트 LPDDR4’는 독자 개발한 LVSTL(Low Voltage Swing Terminated Logic) 기술로 일반 PC D램(1,600Mb/s) 보다 2배 빠른 3,200Mb/s로 데이터를 처리해 UHD급의 동영상과 2천만화소 이상의 초고화질 사진을 연속으로 촬영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9월 20나노 6기가비트 LPDDR3 모바일 D램을 양산한지 3개월 만에 8기가비트 LPDDR4를 내놓으며 글로벌 모바일 고객들에게 한 차원 높은 ‘초고속, 초절전, 고용량’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전략마케팅팀 최주선 부사장은 “8기가비트 모바일 D램 양산으로 고객들이 차세대 플래그십 모바일 기기를 적기에 출시하는 데 크게 기여하게 되었다”며, “향후 글로벌 고객들과 기술 협력을 강화해 새로운 OS 환경에 최적화된 D램 솔루션을 한 발 앞서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금년에 글로벌 모바일기기 제조업체들의 하이엔드(High-End) 제품 출시에 맞춰 2기가·3기가바이트 LPDDR4 D램을 동시에 공급하고, 내년에는 4기가바이트 LPDDR4 D램을 본격 공급해 업계 최대의 라인업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3GB LPDDR4는 20나노급 6Gb LPDDR4 4개로 구성된 제품이다.

파워일렉트로닉스 매거진 오윤경 기자 news@powerelectronics.co.kr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Loading…
SeminarHUB
세미나허브 주최 세미나 일정 안내
광저우 배터리 소싱 페어
중국 광저우 배터리 소싱 페어(GBF ASIA 2018)가 8월 16일~18일 광저우 'China Import & Export Fair Complex (Area A)'에서 열린다.
Japan IT Week Spring 2018
Reed Exhibitions Japan이 주최하는 제27회 Japan IT Week Spring이 오는 5월 9일부터 11일 까지 일본, 도쿄 빅사이트에서 개최된다.
AI-techCon300
Call for Papers - May 31, 2018

뉴스 모음

Loading…

시장 및 솔루션 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