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Energy >> 가스텍 2014, 노르웨이 칸파 아라곤 등 전 세계 가스업계 선도기업 참여 봇물

가스텍 2014, 노르웨이 칸파 아라곤 등 전 세계 가스업계 선도기업 참여 봇물

gastech_korea_2014_logo

오는 3 24일부터 나흘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세계적인 가스 오일 업계 행사인 ‘가스텍 2014 컨퍼런스 전시회(Gastech Korea 2014 Conference & Exhibition)’에서는 CoTEs (Centres of Technical Excellence, 이하 CoTEs) 기술정보 세미나’의 일환으로 천연 가스 액화기술 관련 무료전시와 세미나가 열린다. [www.gastechkorea.com/ICN3/]

가스텍 2014 CoTEs 기술정보 세미나는 가스업계의 기술혁신 최신 동향을 업데이트하고 지식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세계에서 번째로 LNG 수입국인 우리나라 정부 업계가 주목할 만한 글로벌 천연가스액화기술 동향를 파악할 있을것으로 기대된다.

천연가스액화기술은 LNG 생산과정에 있어 기술적으로 가장 도전적인 분야이며, 액화기술 비용의 증가와 어떠한 액화공정인가에 따라 결정되는 부유식 LNG 생산설비(FLNG) 프로젝트의 비용절감여부는 해당분야의 가장 중요한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세계 가스업계에서 인정받는 선도기업과 고위급연사들이 대거 참여하는 CoTEs 기술정보세미나의 천연가스액화기술 세션에는 한국가스공사, 미국유명화학회사 APC(Air Products and Chemicals), 호주의 우드사이드에너지, 노르웨이의 칸파아라곤(KANFA Aragon), 카메룬인터내셔널(Cameron International) 휴스턴지사, 코스모딘(Cosmodyne), 베이커휴즈, 국제냉동협회파리지사, 영국의 가스컨설트(Gas Consult) 세계 선도기업이 발표자로 나서 최신기술개발 내용에 대해 공유한다.

천연가스액화기술 스트림에서는 액화기술 공정의 중심인 초저온기술의 최신 향상 내용과 육상액화시스템을 위한 PLNG 프로젝트의 개발정도 등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가 이루어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CoTEs 기술정보세미나에서는 ▲조선해양 LNG 가스수송선 기술LNG 연료기술 ▲발전 ▲천연가스차량(NGV) HSE ▲파이프라인기반시설▲천연가스공정 NGL GTL 기술 각기 다른 주제로 구성된  9개의 섹션이 진행된다.

잉가 베티나 왈드만 (Inga Bettina Waldmann) 칸파 아라곤의 경영개발팀 매니저는가스텍은 전세계에서 모인 공급자와 고객들이 만날 있는 매우 중요한 기회로 본사에서도 참여해야할 행사로 꼽고 있다”고 밝혔다.

CoTEs 기술정보 세미나 프로그램의 천연가스액화기술 스트림은 오는 3 26수요일 킨텍스에서 진행되며, 무료로 일반에 공개된다.
www.gastechkorea.com/ko/cotes

아이씨엔 뉴스팀 news@icnweb.co.kr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