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Analysis >> 아시아에서 CC-Link의 영향력이 강화된다

아시아에서 CC-Link의 영향력이 강화된다

아시아지역에서 CC-Link의 영향력이 한층 강화되고 있다. 최근 인도의 델리 및 푸네에 7번째 협회 지사를 개설한데 이어, 중국의 중전기기 전문업체인 SERT가 협회의 간사회사로 추가 가입하여 중국, 인도를 비롯한 아시아 지역에서의 영향력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CLPA

CC-Link협회는 2012년 10월 19일에 인도 델리 및 푸네에 7번째 해외 거점 「CLPA-India」를 개설했다고 밝혔다. 선진국 제조업의 인도 진출이 계속됨에 따라 지부 개설을 통해 인도에서의 CC-Link 보급을 위한 프로모션 활동을 활성화 시키고 CC-Link 대응 제품의 판매와 개발을 지원 함으로서 CC-Link의 인도 보급 활동을 도모한다는 구상이다.

배경 12억명 이상의 인구를 바탕으로 경제발전을 계속하고 있는 인도는 여러 상품과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선진국의 제조업은 인도를 비롯한 신흥국의 왕성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자국내에서 제품을 생산하여 신흥국으로 수출하는 체제에서 신흥국 현지에서 생산하는 체제로 변해가고 있다. 일본의 제조업도 자동차 등의 분야에서 인도에 생산 거점을 갖추는 기업이 늘어나면서 이에 대응하기 위한 거래처 기업들의 진출도 이어지고 있다. 이러한 동향을 배경으로 인도 거점에서도 선진국과 같은 효율적인 생산 체제 정비에 대한 니즈가 높아지면서, 전세계적으로 높은 채용 실적을 가지고 있는 CC-Link가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CLPA는 “인도 거점을 신설하여 CC-Link의 보급 프로모션 활동을 활성화 시키고, 사용자가 인도에서 이용할 수 있는 CC-Link대응 제품의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CC-Link대응 제품의 개발이나 판매를 지원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지금까지의 CLPA해외 활동 CC-Link는 일본에서 개발된 규격이지만 해외에서 그 고속성과 높은 정도를 인정 받아 전 세계적으로 빠르게 채용되어 아시아에서 가장 높은 시장 점유율을 확보하고 있다. CC-Link의 접속 제품을 개발하는 CLPA의 파트너  1,742사 중 약 3분의2인 1,149사는 해외 기업이다. 해외에서의 CC-Link활용을 지원하기 위해 CLPA는 2001년부터 한국, 대만, 미국, 유럽, 중국, ASEAN의 6개국의 지역 거점을 구축하고 각 지역에서 CC-Link 보급을 위한 프로모션 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하고 있다. 이 중에서 한국, 미국, 유럽, 중국에는 적합성 인증 시험 센터가 개설되어 있어, 파트너사가 개발한 장치가 CC-Link의 규격을 만족하는가에 대한 시험을 현지에서 신속하게 진행하여 검증 받을 수 있는 체제를 갖추고 있다.

중국 SERT가 간사기업에 가입 CC-Link협회는 앞으로도 높은 성장이 기대되는 중국 시장 진출의 강화를 목적으로 중국의 중전 메이커계 대기업을 CLPA의 간사회사로 받아들였다. CC-Link는 아시아에서 압도적인 점유율을 자랑하며 중국 시장에서도 이미 많은 선진 기업에 채용 실적이 있는 산업용 오픈 네트워크로 이러한 CC-Link협회의 체제 강화로 중국에서의 CC-Link보급 활동이 더욱 활발해질 전망이다. 간사회사로 가입한 SERT는 중국내에서 높은 지명도와 영향력을 자랑하는 「上海전기집단」 산하의 「上海전기環保投資有限公司」와 일본의 미쓰비시전기 중국 현지 법인의 합병으로 2011년 2월에 설립된 기업으로 에너지 절감 시스템이나 FA시스템의 설계 및 개발을 하고 있는 중국 국영의 중전 메이커이다. CC-Link 협회는 “오픈 네트워크인 CC-Link를 활용한 생산 현장의 에너지 절감 시스템 전문 기업이 CLPA간사회에 합류하게 되어 중국에서의 보급 활동에 활력이 되어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밝혔다.
www.cc-link.or.kr




pemag
파워일렉트로닉스 매거진 에디터입니다.
http://powerelectronics.co.kr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