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Products >> 나노융합산업, 2020년까지 9300억원 투자한다 [아이씨엔]

나노융합산업, 2020년까지 9300억원 투자한다 [아이씨엔]

나노융합산업, 2020년까지 9300억원 투자한다

지식경제부가 유망 나노기술의 상용화 및 주력산업의 나노융합산업 촉진을 위해 내년부터 매년 1000억원이상 집중투자하여 2020년까지 총 9300억원이 투입된다. 이를 통해 지경부는 20개 이상의 글로벌 나노 강소기업도 융성된다.

 

오는 2020년까지 이 분야 매출을 2500억달러로 끌어올려 세계 시장 점유율 10%를 차지하겠다는 구상이다.

지식경제부는 4일 수원 차세대융합기술원에서 개최된 ‘나노융합주간 2012’ 행사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나노융합 확산전략 나노 PLUS 2020”을 발표했다.

 

이번 전략의 핵심은 나노융합기술을 기존 산업분야에 적용시켜 이 기술을 신시장 창출의 핵심 원동력으로 키운다는 것이다. 지난 10년간 2조원 이상을 투자해 세계 4위권으로 올라선 나노분야 기술을 이제 상용화와 접목, 산업적·경제적으로 부가가치를 창출하겠다는 뜻이다.

지경부는 2002년 이후 2조원 이상의 정부 투자를 통해 나노분야의 기술수준이 세계 4위권 수준으로 올라섰으나 이를 상용화해 산업적, 경제적으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단계에까진 도달하지 못했다는 지적에 따라 이번 전략을 수립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박상희 지경부 나노융합팀장은 “전세계 나노융합시장은 오는 2020년이면 2조5000억달러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선 나노융합기술의 사업화와 타산업 분야로의 확산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주요 내용을 보면 전 산업과 융합·혁신을 촉진(Promoting Nano Business)하기 위해 IT, BT, ET 등 3대 융합분야를 중심으로 유망 나노기술의 사용화가 적극 추진된다.

또한 세계시장 선도(Leading Global Market)를 위해서는 성장 잠재력을 갖춘 나노분야의 우수 중견중소기업을 나노전문기업으로 지정하고 2020년까지 20개이상의 ‘나노 자이언트’를 육성할 예정이다. 이를통해 세계시장 점유율 3위 이내, 나노분야 매출액 1억달러 이상, 수출 3000만 달러 이상 확보할 방침이다.

아울러 생활속에서 쉽고 안전하게 나노제품을 활용((Ubiquitous Nano Life)할 수 있는 방안도 강구된다. 휴대전자기기요 나노충전기, 바이러스 차단 나노마스크 등 국민생활 편의성 증진을 위한 생활공감형 나노제품을 개발하겠다는 것이다.

이밖에 다함께 하는 나노 생태계조성(Sustainable Growth)을 위해 대-중소기업간 비즈니스 협력 모델을 확산하고 산업화 프로모션 타워 역할을 담당할 ‘나노융합산업지원센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아이씨엔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