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Industry >> 유럽 의료IT 시스템, 개인병원시장 성장 가능성 기…

유럽 의료IT 시스템, 개인병원시장 성장 가능성 기…

프로스트 앤 설리번, EMEA(유럽, 중동, 아프리카) 지역내 의료 IT 분석 보고서 발표

유럽 정부의 다양한 정책들이 의료부문 내 IT 시스템 도입을 활성화시키고 있다. 또한 중동 및 기타 지역 전반에 걸쳐 의료 IT 시스템에 대한 인식이 확산됨에 따라, 이 지역에서도 IT 시스템 도입이 더욱 촉진될 것으로 보인다. 독일의 경우, 시민 모두를 대상으로 한 건강 스마트카드 도입은 전자 환자 기록 사용에도 영향을 미쳤다. 병원에서도 환자 관련 정보 관리와 진료비 청구 관련 행정 업무, 건강보험료 조정 관리 필요성에 대한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와 더불어 독일 정부 정책들이 의료부문 내에서 인터넷과 의료 IT 활용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www.frost.com)이 최근 발표한 EMEA(Europe, the Middle East and Africa : 유럽, 중동, 아프리카) 지역 내 의료 IT 시스템이 주는 사회적 및 경제적 이점 분석 보고서(Social and Economic Benefits of Healthcare IT in EMEA Countries)에 따르면, 프랑스의 환자관리시스템(PAS, Patient Administration System)과 같은 소규모 시스템의 도입율이 무려 약 9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다양한 모듈의 전자의무기록(EMR, Electronic Medical Record) 시스템들이 존재한다. 하지만 완전한 EMR 솔루션을 갖춘 병원들은 많지 않은게 현실이다. 전체 소형 병원 중 약 50%만이 부분적인 EMR 시스템을 보유하고 있어, 이 부문의 시장 잠재력이 가장 클 것으로 기대된다. 이 보고서는 독일, 프랑스, 사우디아라비아, 이집트, 러시아, 남아프리카 공화국을 대상으로 조사가 이뤄졌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의 E. 수지스(E.Sujith) 프로그램 매니저는 “민간부문 내 IT 투자 증대는 EMEA지역 민간 의료부문 내 헬스케어 IT 시스템에 대한 잠재적 자금 역시 단계적으로 늘리는 결과로 이어지게 된다. EMEA 지역 개인 병원 부문은 현지 업체들의 투자에 힘입어 성장 중에 있다”고 말했다.

러시아와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많은 고객들은 민간 부문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채택하고 있다. 이들 국가 내 민영기업들이 공공기업들보다 IT 도입에 더 적극적으로 투자함에 따라, 남아프리카 공화국, 러시아, 사우디 아라비아의 의료부문에서 IT 도입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사우디아라비아, 이집트, 러시아,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의료진들 사이에서 의료 IT 솔루션의 수용도가 낮다. 이는 의료 IT 시스템 구현 및 활용에 방해가 되고 있다.

의료 IT 시스템 판매업체들이 IT 도입으로 인한 이점들과 성과들을 입증하기 위해서는 의료진들과의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다. 이와 더불어 헬스케어 부문의 투자 가치 증대를 위해 자신들의 솔루션을 더욱 강화시켜야 할 것이다.

아이씨엔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P oseam@아이씨엔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