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Industry >> 스마트폰 사용자, 모바일 광고 클릭 거부감 없어….

스마트폰 사용자, 모바일 광고 클릭 거부감 없어….

국내 스마트폰 사용자들의 모바일 광고에 대한 거부감이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폰 사용자 중 85.8%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의 모바일 광고를 클릭한 것으로 파악됐다.

최근 온라인 및 모바일 광고 플랫폼 전문기업 메조미디어(대표 우영환)와 마케팅 리서치 전문회사 엠브레인이 스마트폰 사용자 1,83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모바일 광고 효과 측정”에 대한 패널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중 85.8%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에 노출되는 모바일 광고를 클릭해 본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배너 광고를 클릭해보았다는 응답이 54.7%(중복응답 포함)로 가장 많았고 검색 광고(49.8%), QR코드 광고(34.9%), 팝업 광고(19.5%)가 뒤를 따랐다.

모바일 광고를 클릭하는 이유로는 “광고되는 제품(서비스)이 궁금해서 정보를 알아보기 위해”(51.7%)와 “광고가 재미있어 보여서 호기심으로”(45.2%)라는 응답이 1,2위를 차지했다. 

또한 응답자들이 꼽은 모바일 광고의 장점으로는 “광고를 보는 즉시 정보를 찾아볼 수 있어서”가 42.8%로 가장 많았다. “맞춤형 광고가 제공되기 때문에 좀 더 광고에 눈이 간다”란 응답도 21.4%나 나오며 2위를 차지했는데 이는 최근 모바일이 새로운 광고수단으로 급부상하면서 소비자들이 다양한 형태로 광고를 접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산업IT 리서치 & 콘텐츠 프로바이더
P oseam@아이씨엔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pemag
파워일렉트로닉스 매거진 에디터입니다.
http://powerelectronics.co.kr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