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Industry >> 전북도, 지역식품선도클러스터 육성사업 197억원 …

전북도, 지역식품선도클러스터 육성사업 197억원 …

전라북도가 시군의 특화된 농특산물을 기반으로 지역식품선도 클러스터 육성사업에 197억원을 투자한다.

전북도는 산하 시군의 특화된 농특산물을 기반으로 우수식품의 개발, 기능성검증, 체험과 관광이 융합된 전략산업으로 육성하여 지역농산물의 안정적인 소비를 유도함과 동시에 농가 소득도 높일 수 있도록 지역식품선도클러스터 육성사업에 197억원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이번 클러스터 육성사업은 지역내 혁신체계를 구축하고 사업주체에 대한 교육·세미나, 벤치마킹 등을 통하여 역략을 강화하고, 산학관연이 견인하는 추진계확립을 위한 혁신체계 및 네트워크 구축 지원(12억원)에 나서며, 식품기업의 적극적인 유치를 통해 지역의 식품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또한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한 생산·유통·가공기반 구축(60억원)을 적극 추진한다. 또한 기능성 검증등 R&D 활성화를 통한 식품의 고부가가치화 및 R&D 결과를 활용한 차별화된 마케팅 실시로 지역농식품의 판로확대를 위한 고부가가치 산업화 및 마케팅지원(75억원)을 강화하고, 시군별 생산, 가공, 체험, 관광, 판매가 이루어지는 농식품체험 관광 거점 테마파크 조성 운영을 통하여 소비자와의 신뢰를 확보하고 지역 농식품의 판매촉진을 위한 지역식품과 연계한 체험/관광 활성화 사업(49억원)도 추진한다.

전문가들은 지역식품선도클러스터를 육성하기 위해서는 첫째, 식품의 안전성이 확보 되어야 하고 둘째, 대기업·타지역과의 원료 농산물의 차별성이 있어야 하며 셋째, 소비자와 신뢰 관계에 있어야 한다고 지적하고 있다. 따라서 이번 클러스터 사업은 식품의 원료생산 가공 등 단편적 H/W 위주의 지원방식을 탈피하여 지역의 특화된 농특산물을 R&D, 체험관광 등 S/W를 추가하여 패키지 하기 위한 9개 선도클러스터 사업을 지원하여 원료농산물의 차별화를 위해 작목반과 식품기업의 계약재배를 추진한다는 구상이다. 또한 기능성검증을 통해 우리지역 농산물의 우수성을 과학적으로 검증하고 있으며 소비자와의 신뢰 구축을 위하여 수억원의 홍보비 대신 농식품의 체험을 통해서 지역식품의 우수성을 알려 나갈 계획이다.

아이씨엔 김철민 기자, min@icnweb.co.kr

P oseam@아이씨엔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