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Industry >> 65세 이상 뇌졸중 환자 30% 이상 부정맥 질환 앓아…

65세 이상 뇌졸중 환자 30% 이상 부정맥 질환 앓아…

[성남벤처넷 지식포털] 65세 고령 환자일수록 부정맥으로 인한 뇌졸중 위험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이대목동병원 뇌졸중센터(센터장 김용재)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0년 3월 1일부터 2011년 10월 30일까지 응급실을 통해 입원한 뇌경색(허혈성 뇌졸중) 환자 869명중 251명이 부정맥 환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65세 이상의 노년층에서는 617명 중 약 31%에 해당하는 198명이 부정맥으로 나타나 고령 환자일수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밝혀졌다.

부정맥은 심장의 맥박이 비정상적으로 박동하는 것을 말한다. 보통의 경우 사람의 심장은 일분에 60~100회 정도 규칙적으로 박동하는데 이 범위를 벗어나 너무 빠르거나 너무 느릴 경우 나타나게 된다.

부정맥 질환은 뇌졸중 발병의 중요한 위험인자로 나이가 들면서 증가하게 되며 고령인구 증가와 식생활의 서구화로 인해 심장질환 환자가 많아진 최근에 크게 늘고 있다.

이에 대해 김용재 센터장은 “부정맥 질환으로 인한 뇌졸중 환자는 고령화, 고혈압, 심장질환 환자의 증가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현재의 추세라면 향후 최대 50% 가까이 증가할 가능성이 높다”며 “부정맥이 있는 노인은 뇌졸중 위험이 5배 이상 높아지므로 예방 조치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아이씨엔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인더스트리 콘텐츠 프로바이더 – goto 아이씨엔

P 성남벤처넷 아이씨엔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