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Industry >> NHN, 작년 매출 2조1천억원 전년 대비 19.9% 증가

NHN, 작년 매출 2조1천억원 전년 대비 19.9% 증가

[성남벤처넷 지식포털] 검색포털 네이버로 대표되는 NHN의 작년 매출이 2조 1천억원을 넘어서 전년대비 19.9%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6천억원으로 5.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NHN(대표 김상헌, www.nhncorp.com)은 9일 2011년도 영업실적을 발표하고, 2011년 매출 2조 1,474억원, 영업이익 6,204억원의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2011년 실적은 전년 대비, 영업수익은 19.9%, 영업이익은 5.1% 증가했으며, 검색 광고 매출은 1조 818억 원, 디스플레이광고 매출은 2,987억 원, 게임매출은 6,407억 원, 기타 매출은 1,002억 원이다.
 
지역별로는 국내 시장의 꾸준한 매출신장과 일본 시장에서의 게임 매출이 주목된다. NHN은 “국내 매출이 계절적 성수기에 따른 온라인 광고 매출 증대에 힘입어 4,876억 원을 달성”했으며, “해외매출은 일본 법인의 퍼블리싱 게임 매출 증가로 855억 원을 달성”했다고 전했다.

검색광고는 지속적인 PPC 상승세와, 검색광고주 증가로 전년동기 대비 22.9%, 전분기 대비 6.3% 증가한 2,908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디스플레이광고는 계절적 성수기 효과로 광고주 수와 캠페인 수의 동반 상승세가 나타나며 전년동기 대비 35.5%, 전분기 대비 27.8% 증가한 894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게임매출은 일본 퍼블리싱 게임 매출 확대 등에 힘입어 전년동기 대비 16.6%, 전분기 대비 5.1% 증가한 1,642억 원, 기타 매출은 287억 원을 기록했다.

김상현 NHN 대표는 “NHN은 2011년에도 핵심 영역인 검색광고 뿐 아니라 디스플레이광고, 게임 모두에서 양호한 실적을 거두었다”고 밝히고, “2012년에는 한일 양국에서 서비스 품질 고도화와 차별화에 주력할 뿐 아니라, 모바일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고 새로운 사업 기회를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철민 기자, min@icnweb.co.kr

 

인더스트리 콘텐츠 프로바이더 – goto 아이씨엔

 

P 성남벤처넷 아이씨엔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