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Industry >> 2010년 태양광 시장 16.3GW, 2011년 성장률은 25%수준으로 전망

2010년 태양광 시장 16.3GW, 2011년 성장률은 25%수준으로 전망

Solarbuzz 분기별 태양광 보고서… 중국의 시속적 시장 확대

2011년 태양광 시장이 빠르게 성장해 나갈 전망이다.
최근 국제 태양광 조사 기관인 솔라버즈(www.Solarbuzz.com)가 최근 발간한 태양광 보고서에 의하면, 2010년 세계 태양광 시장의 1월부터 9월까지의 수요는 작년 동기간 대비 약 196% 성장한 10.9GW를 기록했다. 특히 
2010년 세계 태양광 시장 전체 규모는 16.3 GW에 이를 것으로 전망 하고 있다. 전 세계에 걸친 태양광 시장의 빠른 성장세는 2009년 대비 두배 이상의 시장 수요를 이끌었으며, 이 가운데 유럽 시장은 78%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그림 1. World PV Market 지역별 수요 % MW 점유율(2009-2010), Source: Solarbuzz Quarterly

2010년 3분기 및 4분기

2010년 3분기의 전체 시장 수요는 4.0GW로 전 분기의 4.1GW에서 소폭 감소하였는데, 이는 독일의 보조금 지원 감소 정책의 영향에 의한 시장 둔화에 의한 것으로 다른 지역에서의 수요 증가를 상쇄하였다. 하지만, 2010년 4분기의 수요는 전 분기에서 약 43%증가된 5.7GW에 이를 것으로 Solarbuzz는 전망하였다.

공급 측면에서는 중국 제조사가 2010년 3분기 전체 셀 시장에서 66%를 차지하였는데, 이는 중국의 지속적 시장 점유율 확대에 따라 작년 동기간의 50% 점유율에서 16% 증가한 수치이다.


그림 2. 상위 12개 제조사 셀 출하량 성장률(2009 3Q-2010 3Q), Source: Solarbuzz Quarterly

 

2011년 태양광 시장 전망

아이씨엔 스폰서 광고 (AD.icnweb) 광고문의: icn@icnweb.co.kr

2011년의 태양광 제조사들의 총 출하량 성장률은 약 46%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이는 독일 주요 시장에서의 인센티브 삭감 및 체코와 프랑스에서의 정책 조정의 영향으로 약 25% 성장에 그칠 것으로 것으로 전망 되는 시장의 수요 둔화 흐름과는 대조적이다. 한편 2011년의 수요 확대는 이탈리아, 미국, 중국, 캐나다 인도 및 유럽 및 아시아의 비교적 작은 시장들에 의하여 주도 될 것이다.

생산량 초과로 인한 모듈의 공장도 가격은 2011년 4분기에 이르러 15%이상 하락할 것으로 예상 되는데, 이는 아시아 지역 제조사에 의한 저가 모듈에 의한 영향으로 볼 수 있다.

Solarbuzz의 대표 Craig Stevens는 “독일의 도매상들은 2011년 초반의 구매를 모듈 공급자로부터 보다 나은 가격을 제공 받는 시점까지 미룰 것이다.”고 하며 “그러나 보다 경쟁력 있는 가격은 2분기에 나타날 것이며, 이는 2011년 하반기에 시장을 다시 활성화 시키는 데 충분한 요소로 작용 할 것이다.”고 분석 하였다.

출처_ 아이씨엔 www.icnweb.co.kr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