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Industry >> 오라클 오픈월드, 스마트 그리드 전략 교류 장 될 것

오라클 오픈월드, 스마트 그리드 전략 교류 장 될 것

19일~23일 오라클 오픈월드 미국 샌프란시스코 개최

오라클(www.oracle.com)은 9월 19일부터 23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오라클 오픈월드에 세계 유수의 유틸리티 기업 임원들이 참석, 스마트 그리드 및 관련 전략 구현을 위한 오라클 애플리케이션과 기술, 시스템 활용에 대한 새로운 방안을 공유할 예정이다.

유틸리티 업계 동향 및 적용 사례가 30개 이상의 세션, 시연 및 네트워킹 이벤트를 통해 소개되며, 특히 BGE(Baltimore Gas and Electric), 가스 테라, PG&G(Pacific Gas and Electric), 셈프라 에너지 등 미국과 유럽의 선도 기업들이 유틸리티 비즈니스 전략을 지원하기 위해 오라클 솔루션을 어떻게 활용하고 있는지를 발표하게 된다.

또한 차세대 유틸리티 구축을 위한 BGE와 오라클, 액센츄어의 베스트 프랙티스에 대한 패널 토의 세션이 마련돼 있으며, BGE 켄 드폰테스(Ken Defontes) CEO가 직접 참석해 BGE가 어떻게 변화의 시대를 수용하며 높아지는 고객 요구와 정보의 폭증, 재생에너지가 스마트 그리드·친환경 이슈·스마트 미터링에 미치는 영향을 관리하고 있는지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행사 중 9월 20일에는 유틸리티 기업 임원들이 스마트 그리드 관련 주요 과제와 이를 위한 오라클의 해결방안 등에 대해 이야기하는 미디어 라운드테이블이 준비돼 있다. 또한 오라클의 신규 고객 및 신제품 소개와 ‘스마트 그리드 도전과 선택’, ‘수도설비를 위한 스마트 미터링’ 등 오라클의 최근 조사 결과 발표도 있을 예정이다.



pemag
파워일렉트로닉스 매거진 에디터입니다.
http://powerelectronics.co.kr

추천 기사

답글 남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