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News >> Industry >> 삼성 갤럭시탭 미국시장 런칭

삼성 갤럭시탭 미국시장 런칭

갤럭시탭, 구글 안드로이드 최신 플랫폼 2.2버전 탑재

‘갤럭시 S’로 미국 스마트폰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삼성전자가 혁신적인 개념의 스마트 미디어 ‘갤럭시 탭’을 미국 시장에 선보이며 미국 스마트폰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16(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갤럭시 탭(GALAXY Tab)’ 런칭 이벤트를 갖고 AT&T, 버라이즌, 스프린트, T모바일 등 4대 이동통신사업자를 통해 4분기 출시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이 날 행사에는 AT&T, 버라이즌, 스프린트, T모바일 등 통신 사업자 관계자와 미국 현지 매체, 얼리어답터 등 150여명이 참석해 갤럭시 탭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나타냈다. 또한 이 달 초 IFA에서 선보인 갤럭시 탭의 킬러컨텐츠 서비스인 ‘미디어 허브’의 미국 서비스도 곧 제공할 것으로 발표, 눈길을 끌었다.

 

파라마운트, NBC, 유니버셜 스튜디오 홈 엔터테인먼트, MTV Networks 등이 제작한 다양한 영화와 TV 프로그램을 갤럭시 S와 갤럭시 탭의 미디어 허브를 통해서도 곧 즐길 수 있게 될 예정이다.

 

미국 시장용 ‘갤럭시 탭’은 WSVGA(1024×600) 7인치 LCD에 약 12mm 두께, 380g 무게의 초슬림, 초경량으로 휴대성을 강화했으며 300만화소 카메라, 4000mAh 대용량 배터리, 와이파이, 블루투스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또한 구글 안드로이드 최신 플랫폼 2.2버전을 탑재하여 구글 검색, 지도, G메일 등 구글의 모바일 서비스와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애플리케이션 이용도 가능하다.

 

삼성전자 미국통신법인(STA) 손대일 법인장은 “갤럭시 S가 미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해 이 달 말까지 200만대 공급을 달성 할 것”이라며 “갤럭시 S 돌풍을 갤럭시 탭으로 확산시켜 미국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모바일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Top